비주얼 광고 슬라이드

메인1 천년의 신비를 지닌 농다리의 고장 생거진천 생거진천자연휴양림
메인2 천년의 신비를 지닌 농다리의 고장 생거진천 생거진천자연휴양림
메인3 천년의 신비를 지닌 농다리의 고장 생거진천 생거진천자연휴양림
메인4 천년의 신비를 지닌 농다리의 고장 생거진천 생거진천자연휴양림
메인5 천년의 신비를 지닌 농다리의 고장 생거진천 생거진천자연휴양림
1 2 3

예약 예약은 로그인후 이용 가능합니다.

알림판

여행정보

진천 이영남 묘소
이곳은 임진왜란시 7년 전쟁을 마무리 짖는 최후의 노량해전에서 충무공 이순신 장군과 함께 순국한 임란충신 가리포 첨사 겸 조방장 양성 이영남 장군이 잠드신 유서깊은 곳이다. 장군은 1566년 2월 13일 이곳 진천군 덕산면 기전리 159번지에서 태어나 12세 소년 시절에 부모상을 당하여 3년 시묘한 효자였다.이후 무예를 배우기 시작 19세(1584년)에 무과에 급제 선전관 훈련원첨정 도총부 경력을 거쳐 1592년 27세때 임진왜란이 일어날 시는 경상우수사 원균 휘하의 율포만호로 있었다. 원균이 첫 싸움에서 패하자 전라 좌수사로 있던 이순신 장군을 5,6차례 찾아가 청군 하였다. 이후 소비포권관으로 옥포 당포 당항포 한산대첩등 10여 차례의 해전에서 충무공을 보좌하여 혁혁한 전과를 세웠다. 해전에서 승승장구한 장군은 1595년 임기를 마치고 태안군수 강계부판관 장흥부사를 역임하고 1597년 9울 16일 명량해전에서 대승리를 거두고 1598년 제56대 가리포첨사 겸 조방장으로 임명된 장군은 조수에 익숙한 완도 장정들을 고금진에 소집 훈련시켜 수군을 정비 1598년 11월 19일 최후의 노량해전에 출전하여 대승을 거두고 33세로 충무공과 함께 순국 하셨다.당시 줄곧 수행한 노복 일학이 영구를 뫼시고 돌아와 다음해(1599년) 봄에 이곳 갈현산 선영하에 안장 하였으며 소년 시절 무예를 닦을 때의 용마총도 묘옆에 있다.순국후 선무운종공신 일등 병조판서로 추증 되었으며 전남 완도군 고금면 덕동리 충무사에는 위패와 영정이 충무공과 함께 배향 되어 있으며 진천읍 삼수초등학교 앞에 현충비가 세워져 있다.
볼거리/먹거리 더보기

오시는길 안내

찾아오시는길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