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주얼 광고 슬라이드

1 서해 바다와 녹색의 숲이 어우러진 편안한 휴식 공간 석모도자연휴양림
2 서해 바다와 녹색의 숲이 어우러진 편안한 휴식 공간 석모도자연휴양림
3 서해 바다와 녹색의 숲이 어우러진 편안한 휴식 공간 석모도자연휴양림
4 서해 바다와 녹색의 숲이 어우러진 편안한 휴식 공간 석모도자연휴양림
5 서해 바다와 녹색의 숲이 어우러진 편안한 휴식 공간 석모도자연휴양림
1 2 3

예약 예약은 로그인후 이용 가능합니다.

알림판

여행정보

양헌수승전비
1995년 11월 14일 인천광역시기념물 제36호로 지정되었다. 인천광역시 강화군 길상면 온수리에 있다. 가로 39㎝, 세로 21㎝, 높이 140㎝로 단층 1칸의 비각에 안치되어 있다. 비석의 후면에는 승전 기록이 음각되어 있다. 1972년 7월 3일 경기도유형문화재 제26호로 지정되었고 1974년 비각의 단청을 보수하였다.프랑스는 1866년(고종 3) 10월 흥선대원군의 천주교(로마가톨릭교회)탄압을 구실삼아 극동함대 소속 군함 7척으로 조선을 침입하였는데(병인양요), 당시 순무천총이었던 양헌수가 삼랑성(정족산성)에 강계(江界) 포수 500여 명을 매복시켰다가 야간에 기습공격하여 피에르 G.로즈(Pierre Gustave Roze)가 이끄는 160명의 해병을 무찔렀다.10월 3일 쳐들어왔던 프랑스군은 사망 6명, 부상 30여 명의 손실을 입고 10일후에 간신히 갑곶으로 패주하였다. 이에 강화군민들이 비를 세워 그의 공적을 기리고자 하였다. 양헌수 장군의 자는 경보, 본관은 남원으로 현종 4년(1838)무과에 급제하여 선전관이 되었다가 병인양요시 공을 세워 한성부좌윤으로 특진되었으며 이후 부총관, 금위등 중군을 거쳐 형조판서, 금위대장등을 역임하였다.
볼거리/먹거리 더보기

오시는길 안내

찾아오시는길 안내